서울|경기도 여행과 맛집 소개/과거자료

지난 광복절, 강화도 동막해수욕장으로 가족과의 여행도중 차가 심하게 막해서 결국 목적지를 얼마 남겨두고 돌아오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이런 아쉬움을 단번에 해결한 곳이 있었으니 바로 이름하야 보광호횟집! 싱싱한 각종 횟감과 안주류, 매운탕, 물회거리 등의 조합을 평균 5만원 위아래로 즐길 수 있던 곳이라, 바닷가 앞에 자리한 가게들의 말도안되는 상술과 양에 지치신 분들께 추천하는 맛집입니다. 강화도 여행에 참고하시면 저렴하고 맛있게 회를 드실 수 있을 것입니다.

 앉는자리
점심/저녁
가격대 중하

 보광호횟집
 인천광역시 강화군 길상면 선두리 1043
  동시수용인원
20여명
  영업시간은 문의
 032-937-7111
  강화도횟집은 여기! 싸고 맛있다
 화장실 외부
  주차가능

 
보광호횟집은 동막해변과 서울로 돌아올 때 건너는 강화초지대교 중간즈음에 위치합니다.

 
네비가 알려준 위치에 다다르자 항구앞 수산센터들이 눈에 들어오는데 그 중 첫번째 집이 바로 보광호횟집인 것이죠. 매장 앞에서 파는 마른새우가 두 말(더 줌)에 만원이라 국물, 조림 용도로 참고해 보세요.

 
가게 안으로 들어가서 주문해도 되지만 대부분 가게 앞에서 먹을 것과 가격을 흥정하고 들어가는 시스템이라 괜히 자리에 앉았다고 부담을 가질 필요 없어 무척 좋았고, 싱싱한 제철 음식을 물어보고, 눈으로 보고 고를 수 있어 더욱 마음에 들었습니다.

 
필자가 지금 정확히 기억이 안나지만, 광어+숭어+놀래미 회조합에 남은 회를 넣어서 먹을 수 있는 물회거리, 전복+해삼+멍게+새우+소라 등등이 포함된 안주류, 왕새우소금구이(20여마리?) 그리고 매운탕까지 해서 6만원이라 들었습니다. 보통 저렴한 편에 속하는 회센터랄지 속초에 자리한 중앙시장같은 곳에서 kg단위로 회와 매운탕을 일반 시민이 싸게 먹으면 4만원~5만원 선임을 고려했을 때 무척 저렴한 편이죠.

 
새우는 원래 제 스케쥴에 없었는데, 아기 먹을 것과 이놈이 노려봐서 시킴

 
안에는 10개 정도의 테이블이 있으나 이미 손님들로 북적북적. 에어컨은 좀 개선하셔야 할 필요가 있어 보였습니다. 더위를 달래기에 충분하지 않았거든요.

 
한상 차려지니 이런 모습.

 
야채무침은 콩가루를 뿌렸더니 훨~씬 더 고소하고 맛있어서 마음에 들었고, 한 여름임에도 싱싱한 해산물과 횟감이 더할 나위 없을 정도로 맛있었습니다. 가격이 싸다고 양이 적냐 하면 그것도 아니었구요.

 
강화도 같은 관광지에 가면 횟감을 먹고 싶어도 비싼 가격 때문에 망설였던 분들이라면 보광호횟집이 좋은 것 같습니다. 맛있게 회를 음미하고 있던 도중 기다리던 왕새우소금구이 등장!

 
살아 있는 생새우를 소금가득 깐 불판에서 굽기 떄문에 새우가 막 뛰어다닙니다. 잔인하긴 하지만 잘 익는다 생각하니 편히 저세상으로 가라 기도를… 아래 영상으로 직접 확인해 보세요.

 
*. 위 영상이 보이지 않을 경우 블로그 원문 참조 부탁 (naspire.blog.me)

 
새우가 익기를 기다리는 동안 남은 회를 넣어서 먹을 수 있는 물회거리가 등장했습니다. 쉴틈없이, 아귀가 착착 맡아 돌아가 보광호횟집이 더 마음에 들었던 것 같기도…

 
새콤하고, 매콤하고, 시원한 물회거리안엔 다른 해산물도 조금씩 포함되어 있고, 각종 야채와 투척한 회를 한입 먹은 뒤 국물을 마셔주면 가슴까지 시원합니다. 정말 맛있었습니다.
Reviewed by 김동욱 / kaspire@paran.com / What’s Next?

강화도횟집추천 보광호횟집 가격싸고 푸짐하고! 동막해수욕장맛집

맛집,보광호횟집,강화도횟집,강화도맛집,동막해수욕장맛집,왕새우소금구이,횟집,인천광역시 강화군 길상면 선두리 1043

 
가을도 아직 안왔는데 싱싱한 새우를 소금구이 해먹으니 부자가 된 듯한 기분도 받았고, 다익은 새우는 제철못지 않게 살도 통통하고, 아이가 잘 먹으니 너무 좋았습니다. 동막해수욕장에 놀러가시는 분은 보광호횟집을 코스로 꼭 등록해보시기 바랍니다. 후회하지 않으실 겁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인천광역시 강화군 길상면 | 보광호횟집
도움말 Daum 지도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