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품후기/체험단활동

 


추석맞이거시기장터할인
http://www.jbplaza.com/board/shop/list_event.php?stx=2015+%EC%B6%94%EC%84%9D


[익산원예농협] ★추석맞이★ 예담채 장수사과 익산배 혼합세트(각 6개입) 상품 바로가기
http://www.jbplaza.com/board/shop/item.php?it_id=1440120496

 

추석선물을 생각하면 머리가 아픕니다. 특히 과일세트 같은 경우 가격이 싸면 품질이 보장되지 않는 경우가 많아 더욱 그렇습니다. 받는 사람도 만족하고 보내는 사람도 안심할 수 있는 제품, 어디서 사야 싸고 믿을 수 있을까요? 이런 고민이 있으시다면 검증된 지역상품을 엄선해 판매하는 전라북도 거시기장터를 구경해보세요. 맛과 멋의 고장의 대표적인 특산품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하고 있는데, 특히 필자가 살펴볼 장수만세 장수사과 6입 + 탑마루 익산배 6입의(5.5kg) ‘예담채 장수사과 익산배 혼합세트’가 불과 33000원 입니다.

 
주는 사람과 받는 사람이 모두 만족스러운 예담채 혼합세트
특등급 이상의 크고 엄선된 과일을 일반 시중에서 구매하려면 6만원 이상, 브랜드 없는 것도 2~5만원 수준인데 반해, 거시기장터의 예담채과일혼합세트는 가격이 월등히 저렴하고, 무엇보다 전라북도가 보장해 맛이 빼어납니다.

 Reviewed by 김동욱 / kaspire@paran.com / What’s Next?

현재 전라북도 거시기장터에선 신규회원가입 선착순 이벤트, 댓글이벤트, 풍성한 한가위 추석맞이 특가할인 행사가 진행중이니 꼭 한번 둘러보세요.

 
다양한 전라북도의 특산물들을 추석선물로!

 
박스안에 12과가 담겨져 있습니다만, 주문 시 부직포(2천원)를 더하면 선물의 취지에 걸맞는 고급스런 외형과 손잡이까지 달린 포장용 커버에 담겨 배송됩니다. 소중한 분께 드리려고 하신다면 필수 옵션.

 
특히, 이 커버는 측면에 감사 편지를 넣을 수 있는 세심한 처리가 되어 있고, 벨크로 방식을 통해 상자를 넣고 빼기가 용이합니다.

 
상자 또한 대충 아무거나 갖다 쓴 게 아닌, 장수사과와 익산배가 혼합된 컨셉을 그대로 녹여 제작한 오리지널 박스형태를 갖추었습니다. 한번 보고 버리는 거지만, 프린트 퀼러티나 마감은 정말 손색없는 고급선물 그 자체의 느낌.

 
측면엔 이처럼 제품 정보와 소비자상담실 및 제조원이 기제되어 있습니다.

 
박스를 열자마자 집안에 향긋함이 넘치고 엄청난 크기의 사과 배가 가득 담겨 있습니다. 우리 아이가 두손에 겨우 담을 만큼 특등급이 맞습니다. 보시다시피 배송도중에 과일이 제각기 구르니 선물하기 전 한번 열어서 잘 정렬해 드리는 것이 권장되며, 충격 완화 포장은 좀 더 신경 쓸 필요가 있어 보였습니다. 배 한 개는 부분 파열, 나머지 과일도 아주 미세하게 멍이 들어 있었거든요. (품질엔 영향이 없는)

 
가지런히 놓아보니 예담채 장수 홍로사과와 익산 신고배 혼합세트의 광고 사진과 다를바 없는 모습이 연출되네요.

 
잘 알려진 대로 장수사과는 공해없는 산간고랭지(해발500m이상) 장수지역에서 재배하여 병충해 발생이 적어 품질이 좋으며 당도와 맛과 향이 우수합니다. 여기에 맛과 실속으로 해외에서 먼저 인정받은 익산배까지 모두 특등급으로 포함되어 있는데 가격은 삼만원초반대.. 추석선물로 추천해드릴 수 밖에 없네요. 익산원예농협이 재배부터 출하까지 꼼꼼하게 검품해 더욱 믿을 수 있는 최고의 추석과일선물세트 입니다.

 
흔히 말하는 꿀사과가 바로 이런 것을 가리킵니다. 사과 중간중간 무늬가 보이시나요? 입에서 그냥 녹는 맛입니다. 단단하고 과즙이 풍부한데 정말 달콤하고 맛있습니다.

 
나주 배와 함께 신고배의 주요산지로 유명한 익산배는 풍부한 일조량을 받으며 자라서 그런지 과즙이 많고 쓴맛이 없으며, 달콤하고 시원한 맛이 일품입니다.

 
과일칸에 이처럼 맛있는 사과배가 가득한 그런 마음. 그게 바로 추석이 가지는 풍요로움이 아닐까요? 전라북도 거시기장터에서 믿을 수 있고 맛있는, 그리고 저렴한 사과배혼합세트로 소중한 분께 소중한 마음 전달해보시길 권해드립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