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텍'에 해당되는 글 2건

제품후기/체험단활동

 

세로텍(Sarotech) 하드박스 FHD-360U3-6G 모델은 데스크탑형 3.5인치 하드디스크를 장착해 사용할 수 있는 외장하드케이스다. USB 3.0인터페이스를 기반으로 USB Attached SCSI Protocol(UASP)기술까지* 탑재해 퍼포먼스 면에서 최고의 가치를 선사하므로 안정성과 성능을 동시에 추구하고자 하는 유저들의 입맛에 알맞다. 커버에 적용된 광택 재질만 빼면 나무랄데 없는 제품. 먼지도 그렇고 지문도 그렇고 요즘 대세는 무광 아닌가?!

USB Attached SCSI Protocol(UASP)?
윈도우8에서 USB 3.0의 최대 속도인 5Gbps 속도를 충실히 지원하기 위해서 SCSI 명령어를 USB 장치에서도 쓸 수 있도록 하는 기능. 지원운영체제는 Window8/8.1 | Max OSX10.8이상.
 
새로텍 Hardbox FHD-360U3-6G은 기본에 충실한 3.5인치 하드 외장케이스다.
 
 
아담한 박스엔 HDD외장하드의 각종 특징들이 새겨져 있다.

 
USB3.0을 지원한다고 USB2.0에서 동작하지 않는 건 아니다. 하위호환성을 보장하기 때문에 자신의 시스템과 맞는지 안맞는지 걱정없이 구매해도 좋다. 윈도우(8/7/Vista/XP)와 매킨토시에서 같이 사용할 수 있으며, SATA3 6G 및 앞서 언급한 UASP MODE지원이 눈에 띄는 부분이고, 박스 측면을 보면 제품 색상(블랙 또는 화이트)을 알 수 있으니 참고하자.

 
뒷면 모습. 주의사항은 미리 확인해 두는 것이 좋다.

 
박스를 열면 파손에 대비해 포장된 제품이 눈에 들어온다.

 
구성품은 AC어댑터, USB3.0 케이블, FHD-360U3-6G 본체(188*116*37.4mm) 그리고 나사 및 예비 고무지지대 등으로 이루어져 있다.

 
보호 테이프를 떼어내면 글로시 재질로 이루어진 외관이 드러난다. 예쁘고, 고급스러운데 먼지가 쉽게 뭍고 때가 타면 보기 싫다는 게 큰 단점이다.

 
뒷편엔 전원버튼/USB단자/전원입력 단자가 이어져 있고, 그 오른쪽으론 쿨러가 장착된것처럼 보이지만 실제로는 없다. 게다가 내부 핀이 마련되어 있지 않아 임의로 장착 할 수도 없는 구조. 다른모델을 위한 프레임을 공유해서 이런 건지는 알 수 없다. 각설하고, 바닥면은 미끄럼방지 고무지지대가 사각에 있으며(없는 부분은 직접 붙이는), 에어홀이 뚫려 있어 하드디스크의 발열을 돕는다.

 
뚜껑은 별도의 분해과정 없이 손으로 들어올리고 내리는 것 만으로 쉽게 분리/장착 된다. 집에서건 회사에서건 빨리 빨리 쓰기 좋은 방식이다.

 
장착부 바닥엔 알루미늄 샤시가 내장되어 발열에 도움을 주며, 고정부가 있어 하드를 안전하게 지지할 수 있게 했다. 한가지 아쉬운 점을 꼽자면 2.5인치 HDD/SSD를 공유하기 위한 고정장치가 들어있진 않다는 것이다. 인텔 520 180GB SDD를 장착한 아래 사진을 보자.

 
사타 인터페이스는 동일하므로 3.5인치 케이스라면 그 이하 규격의 저장장치를 커버할 수 있도록 가이드를 마련한다면 더욱 좋은 평가를 받을 수 있을 것이다. 물론, 외장하드가 (특히 3.5형식은) 들고다니기 보다 한곳에 놓고 사용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큰 걱정 거린 아니다.

 
테스트를 위해 ORICO USB3.0 8포트 허브를 사용.

 
윈도우7환경 USB3.0허브에 연결 후 전원을 켜자 숨겨져 있던 불빛이 드러난다. 작동상태 확인을 위해 도움을 주며 불빛이 강하지 않아 밤에 사용해도 크게 신경쓰이진 않는 수준이다.

 
플러그인플러그 방식이기 때문에 OS상에서 별도의 드라이버 설치 없이 곧바로 사용이 가능하다. 테스트에는 INTEL 520 Series 180GB SSD와 WD 6400AAKS(7200RPM) HDD 두 개를 사용했다. 각각의 기종이 데스크탑과 외장하드에 연결 시 어떤 퍼포먼스를 내는지 살펴보자.

 
(좌) HDD 본체에 설치 / (우) HDD 외장하드에 장착 후 USB3.0 으로 연결

 
전 구간에 걸쳐 새로텍 USB3.0 외장하드에서의 퍼포먼스가 우수하게 나온다. 심지어 낮을수록 좋은 엑세스 타임 마져 그렇다.

 
HDD 본체에 설치 (SATA6G)

 
HDD 외장하드에 장착 후 USB3.0 으로 연결
랜덤엑세스 상황도 오히려 외장하드 퍼포먼스가 전반적으로 높게 나타난다. SSD는 어떤 결과를 보일까?

 
(좌) SSD 본체에 설치 / (우) SSD 외장하드에 장착 후 USB3.0 으로 연결

 
이상하리 만큼 메인보드에 직접 연결하는 것보다 새로텍 외장하드를 연결하는 것이 더 안정적인 퍼포먼스를 낸다. 맥스전송률이나 평균 전송률은 본체에 설치하는 것이 더 나았다.

 
SSD 본체에 설치 (SATA6G)

 
SSD 외장하드에 장착 후 USB3.0 으로 연결
윈도우8환경에 UASP를 테스트해보지 못해 아쉽지만 7에선 아직까진 본체에 직접 연결하는 게 512Byte/4K/64KB등등 전 부분에 걸쳐 앞선다. 그래도 이 정도면 외장하드 치곤 굉장히 훌륭한 전송률을 나타낸다고 본다. 외장하드, 미래를 대비한 기술까지 겸비한 외장하드케이스를 구매하고 싶다면 새로텍 하드박스 FHD-360U3-6G 모델을 추천해 드리고 싶다.
Reviewed by 김동욱 / kaspire@paran.com / What’s Next?
세로텍 Hardbox FHD-360U3-6G UASP지원 USB3.0 외장하드케이스

상품리뷰,sarotech,새로텍,하드박스,FHD-360U3-6G,UASP,usb3.0,외장하드,외장케이스,외장하드케이스

 
거울처럼 반사시키는 새로텍 외장하드.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0
제품후기/USB


 

 
USB3.0은 기존 2.0과 100%호환성을 유지하면서도 전송속도는 10배 이상 향상된(최대 5Gbps의) 차세대 인터페이스를 가리킵니다. 그 동안 늘어나는 데이터의 볼륨과 달리 주변기기를 이어주는 속도가 따라와 주지 못해, 작업시간의 증대와 효율성이 감소된 사례들을 돌이켜 보면 호환성과 속도를 동시에 만족시켜주는 USB3.0의 등장이 마냥 반가운 것이 사실입니다. 특히, e-SATA의 빠른 스피드가 자유롭지 못한 설치/제거란 벽에 부딪히고 인텔이 자체적으로 개발중인 차세대 전송규격인 ‘라이트피크’의 개시 시점과 주변기기들이 불분명한 상황이라 당분간은 USB3.0이 주목받을 수 밖에 없는 환경이 조성되었기도 합니다.
 
USB3.0은 속도만 빠른 것이 아니라 멀티미디어 기기 충전속도도 향상되었습니다
‘새로텍 W-31U3 하드박스3.0’은 USB3.0 기술이 적용되어 세련된 외관만큼이나 빠른 전송속도를 자랑하는 것이 특징인데 이를 제대로 사용하기 위해선 주변기기와 이것들을 연결할 컴퓨터가 모두 USB3.0을 지원해야 하는 전제조건이 따릅니다. 즉, 현재 메인보드 혹은 별도의 카드를 통해 PC에 USB3.0 단자가 마련되어 있지 않다면 새로텍 외장 드라이브를 연결한다해도 USB2.0의 속도로만 사용할 수 있다는 뜻입니다.
  
USB3.0 카드를 포함한 G41메인보드가 7만2천원…대중화가 멀지 않았습니다.
다행스럽게도 최근에 출시중인 보드들은 7~13만원의 저렴한 가격으로 주류형 메인보드와 2개 정도의 포트를 가진 USB3.0카드를 함께 제공하고 있으며 USB3.0 PCI-Express카드만 별도로 2만원대에 구입이 가능해 부담스럽지 않습니다(결국엔 온보드 될것으로 예상되지만 현재로선). 이런 카드들은 PCI-Express 4x에서 동작하는 것이 대부분이며 필자가 테스트한 결과에 따르면 P965보드의 *’1X슬롯에 꽂아도 사용에 지장이 없었음은 참고하셔야 할 부분입니다. 이 밖에 USB3.0은 전류전송량이 900mA(USB2.0의 경우 500mA)로 향상되어(전압은 5V로 USB2.0과 동일) 주변기기의 충전 시간이 빨라지고 보다 다양한 장비를 한포트를 통해 안정적으로 운용이 가능해진 점도 알아두시면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 PCI-Express 1x는 250MB/s의 속도를 가집니다(16X는 4GB/s), 현재 하드디스크의 전송률에 비춰봐도, 또한 HDD만 사용할 목적으로 USB3.0카드를 1x슬롯에 꽂아서 쓰기엔 충분히 무리가 없을 것 같다는 생각입니다.
 
MSI STAR-USB 3.0, 가장 저렴하면서도 안정감이 넘치는 제품, 최근 출시 메인보드들은 이 같은 카드를 포함합니다.
이것이 바로 MSI USB3.0카드의 모습입니다. 최신메인보드와 함께 혹은 따로 구입해서 기존 보드에 달아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단, 제품별로 포트 구성 및 스펙이 다르며 보드 칩셋 및 브랜드에 따라 호환성 얘기가 나오고 있어 충분히 고려하신 뒤에 구입하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상품리뷰,새로텍,USB3.0,USB,외장케이스,하드박스3.0,HARDBOX3.0,W-31U3,외장형하드
 
 
패키지를 보면 제품 사진과 로고가 심플하게 구성되어 있으며 USB3.0의 속도를 부각시키기 위한 그래프를 곳곳에 배치해 사용자의 호기심을 유발시키고 있습니다. 대세에 맞게 RoHS친환경 인증을 취득한 점도 눈에 띕니다.
 
포함된 HDD의 용량은 스티커에 1TB(1000기가바이트)라고 표시가 되어 있으므로 구입할 때 참고하기가 수월합니다(현재 1.5TB, 2TB제품도 판매중). 1TB정도면 어느 정도의 MP3파일, 사진 그리고 영화를 보관할 수 있는지 개략적인 수치자료를 제공하는 점도 칭찬받을만 하네요.
 
Hardbox3.0은 별도의 비닐 포장과 함께 박스 두께만한 스티로폼 사이에 단단하게 고정되어 있으며 빈 공간을 이용하여 구성품을 넣어 놓았습니다.
 
 
모두 밖으로 꺼내보니 이런 모습입니다. 어댑터를 본체가 내장하고 있어서 전원케이블만 들어있고, USB3.0케이블은 색깔만 파란색일 뿐 모양은 기존과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그 외 라고 해봤자 설치 매뉴얼과 나사 4개 등이 전부라 제품이 가진 심플한 특징만큼 구성품도 간단 명료해서 무척 맘에 듭니다. 그럼 본격적으로 주인공을 만나 보시겠습니다.
 
 
Hardbox3.0, 2010년을 휩쓸게 될 대형 기술이 들어간 제품이라고 믿어지지 않을 만큼 책을 닮은 세련된 디자인과 기존에 USB장비를 사용했던 유저라도 낯설지 않은 친숙한 인터페이스를 갖추고 있습니다. 특히, 사용자를 배려한 내장 전원 구성은 설치 후에도 깔끔함이 그대로 유지가 되도록 만들어 주며 케이스 재질을 방열재로로 신뢰받는 알류미늄으로 구성하여 쿨러없이 무소음으로 하드디스크와 전원에서 발생하는 열율 효과적으로 냉각합니다. 이런 알루미늄 재질은 장시간 사용에도 안정적인 동작을 보장하는 등 저가 외장케이스보다 제품수명이 길어지고 발열이 뛰어난 장점을 가진 건 사실이지만 이동성을 떨어드리는 무게를 가진 것도 사실입니다(HDD[610g]와 케이스무게[775g]를 합치면 1.4kg에 육박).
 
전원 표시는 붉은색, HDD사용은 푸른색으로 표시됩니다
 
하드박스3.0에 달려 있는 USB3.0을 포트를 좀 더 가까이 살펴 보면 ‘USB3.0 B포트’ 형태를 갖추고 있습니다. 흔히 우리가 알고 있는 A형태의 타입은 기존 USB2.0과 모양이 같고 동일한 호환성을 유지하지만 이런 B형태는 USB2.0때와 모양이 다를 뿐더러 제조사가 제공하는 아래 표와 같이 1가지 조합에서 동작을 하지 않습니다.
 
완벽한 호환성도 B타입 포트를 사용할 경우 1가지 구성에 변수가 생깁니다
 
책의 마디마디를 연상시키는 무늬로 측면을 구성했으며 데이터 이중 보관의 필요성에 대한 스피커가 붙어 있습니다.
 
케이스 외부와 내부의 분리는 나사 2개만 제거하면 될 정도로 간단합니다. 기본으로 포함된 HDD를 살펴보니 삼성 HD103SI모델로서 32MB 버퍼에 저전력 친환경 제품으로 알려져 있고 무게는 610g이군요. 개인적으로 아쉬운 점은 USB3.0인터페이스를 채택한 장비에 7200RPM이 아닌 5400RPM HDD가 장착되었다는 사실입니다(아래 퍼포먼스 테스트에선 7200RPM HDD들과 별 다를 바 없는 차이를 보여주긴 합니다). 이는 새로텍에서 충분한 테스트와 안정성의 검증을 통해 삼성HDD제품을 채택했겠지만 공식적인 질의답변 절차를 통해 이유를 알아보고 싶은 마음은 있습니다(혹시 이 글을 보시면 답변을…)
 
HDD의 분리는 뒷면의 4개 나사를 풀고 중간중간에 마련된 공간으로 힘을 줘 수평으로 떼어낼 수 있으며, 이 말은 곧 다른 S-ATA방식의 HDD를 장착하여 사용할 수 있다는 뜻과도 같습니다(조심스럽게 짐작해보면 섹터 당 사이즈가 변경된 Advanced Format 제품이랄지 SATA3규격 하드를 사용하는데도 큰 무리는 없을 듯 합니다). 동그라미 쳐진 쿠션들을 통해 어느 정도 푹신하고 안정감있는 지지가 이뤄지는 것도 내부 구조의 특징 중 하나입니다. HDD 장착부 오른쪽엔 전원부와 LED가 자리를 잡고 있고 여러 기판이 깔끔하고 쉽게 망가지지 않도록 깔끔하게 정리되어 딱히 트집잡을 만한 점이 없는 것 같습니다.
 


 
 
 
테스트 PC와 퍼포먼스에 동원한 HDD 목록입니다, 일반하드는 모두 s-ATA에 연결되어 있습니다
 
앞서 살펴봤던 MSI STAR-USB 3.0카드를 PCI-Express 1x슬롯에 설치하고 HardBox3.0과 카드간을 구성품 중 하나인 USB3.0 케이블로 연결 시켰습니다. 좌측이 A타입, 우측이 하드박스3.0에 연결될 B타입입니다.
 
부팅을 완료하면 새로운 디바이스를 찾게 되는데 이 때 USB3.0카드에 포함된 NEC드라이버를 XP에 설치하였더니 재부팅 없이 사용이 가능했습니다. 윈도우7에서 자동으로 드라이버가 설치되는지 등을 테스트해보진 않았지만 도입시기와 버전업의 가능성 때문에서라도 정식 드라이버의 설치가 권장됩니다.
 
새로텍 W-31U3 하드박스 3.0의 전원을 올리니 금세 탐색기에서 장비가 인식되었습니다.
 
USB3.0드라이버를 설치했다고 하더라도 트레이아이콘이 생성된다거나 특별히 리소스를 크게 차지하지 않아 매우 만족스럽고 프로그램에 있는 ‘USB 3.0 Host Controller Utility’를 통해 현재 드라이버와 펌웨어 버전을 확인할 수 있어 편리합니다.
 

1. ATTO Disk Benchmark 결과
 
USB3.0과 2.0의 차이를 알아보기 위한 쓰기테스트 결과를 보면 믿겨지지 않을 정도입니다. USB2.0과는 비교할 수 없을 만큼 전구간에 걸쳐 몇 배 이상의 퍼포먼스를 기록하는 것을 알 수 있는데 HDD스펙과는 상관없이 순수히 인터페이스 측면만 가지고 보시면 머리가 복잡하지 않으실 것 같습니다. 아래는 측정 원본입니다(그래프 보다 우측 수치를 참고).
 

2. 시스템 내부에 장착된 HDD와 비교 결과
 
USB3.0의 놀라운 스피드는 시스템안에 s-ATA케이블로 연결된 HDD와도 별반 다를 바 없는 막강한 쓰기능력을 보여줍니다. 만약 5400RPM 삼성하드가 아닌 7200RPM제품이 들어갔더라면 더욱 더 좋은 퍼포먼스가 나오지 않았을까요?! 이어지는 카피성능 테스트에서도 드러나지만 일상적인 용도를 넘어서 사용해도 좋을 정도로 전구간에 걸쳐 더할 나위 없는 빠른 스피드가 놀랍습니다.
 
 

3. 파일복사시간 테스트
 
이미지와 영화 등 크기가 제각각인 137개의 파일과 35개의 폴더 총 12기가의 용량의 자료를 바탕으로 복사속도를 테스트해 보았습니다.
 
새로텍 W-31U3 HARDBOX3.0은 USB2.0과 호환성을 가지므로 비교용 외장케이스와 동일하게 USB2.0포트에 연결한 뒤 별도로 복사시간을 측정해보기도 하였습니다. 결과는 그래도 새로텍 제품이 13초 정도를 단축된 결과를 보여줍니다. USB3.0연결 시엔 단 2분26초만 소요되어 2.0대비 3배이상 빠른 속도를 보여줍니다. 아래 이미지는 결과 원본이며 이어서 일반 HDD와 비교한 내용을 살펴 보겠습니다.
 
 

4. 시스템 내부에 장착된 HDD와 비교 결과
 
일상적인 파일들을 복사하였지만 HDD와 차이가 없는 오히려 더 짧은 시간 안에 작업을 완료해 냅니다. 이 정도면 e-SATA도 부럽지 않은 좋은 결과치라고 생각합니다.
   


 
 
외장형디스크야 속도빠르고 안정성만 갖춰도 합격이라고 할 수 있겠지만 새로텍 HARDBOX3.0엔 오피스와 호환되며 별도의 설치 없이 실행파일을 통해 바로 쓸 수 있는 나노오피스를 기본으로 제공하여 업무를 포함한 작업 등에 활용하기가 무척 좋습니다. 무게도 가볍도 웬만한 기능도 대부분 지원하고 있구요. 이뿐만이 아닙니다.
 
게임을 즐기다 보면 동영상을 게임화면 위에 오버레이해서 감상하고 싶을 때가 있는데 이럴 때 유용하게 사용될 ‘TokPlayer’도 쓸만하며 바이러스를 방지하기 위한 노턴 인터넷시큐리티 2010 등등 어디 하나 버릴 것 없이 꼭 필요한 필수적인 제품들을 제공하고 있어 무척 만족스럽습니다. 소프트웨어들을 자세히 다뤄보고 싶지만 리뷰 초점을 맞추기 위해 간략하게 언급한 점은 양해 부탁드립니다.


 
 
NAS, 외장하드, 멀티미디어 플레이어 등등 다양한 하드웨어를 취급하는 새로텍과 같이 급변하는 IT시장에서 20년 가까이 살아남은 중견기업이란 의미는 서비스와 기술에 대한 인증과 고객의 믿음이 없었으면 만들어지지 않았을 것입니다. 저 개인적으로도 새로텍 제품에 대한 기분좋은 경험을 가지고 있고 신기술의 적극적인 수용과 고객위주의 정책들이 돋보이는 회사라고 생각합니다. 하드박스3.0은 새로텍의 노우하우와 자부심이 적용된 USB3.0 케이스라고 할 수 있으며 지금 것 살펴본 대로 수 많은 장점들, 특히 USB3.0의 스피드는 놀라운 수준이므로 새로운 백업스토리지를 구상하고 계신다면 적극적으로 권장하고 싶습니다.


SPEC.SPEC.
 
  
What’s Next?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0
1
블로그 이미지

리뷰 및 기사 관련 의뢰 및 문의 : kaspire@paran.com

NoVaWa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