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에 해당되는 글 2건

제품후기/체험단활동



 
이지넷유비쿼터스 WORMHOLE SWITCH 200은 USB연결 만으로 PC와 PC, PC와 갤럭시탭 10.1[안드로이드(Android) 3.1/3.2 OS를 사용하는 타블릿과 갤럭시S2]간에 키보드&마우스 인터페이스 및 클립보드/파일 공유를 자유롭게 만들어 줄 장치를 가리킵니다. 함께 출시된 NEXT-JUC100의 경우 기본 모델로서 Windows to Windows 운영체제를 지원하며, 최상위 NEXT-JUC400에선 MAC OS 10.5이상을 탑재한 맥북까지 커버한단 차이가 있습니다.

 
USB메모리 없이 PC간 드래그 앤 드롭으로 파일 복사/이동이 가능! 마우스, 키보드를 함께 사용!
 
 
패키지는 1.8m길이를 가진 JUC200과 매뉴얼 등으로 간단하고, 한글 설명서가 별도로 포함되어 사용에 아무런 어려움이 없습니다.

 
 
커넥터 크기가 작은 편이라 USB포트 두 개가 나란히 위치한 연결부에 꽂아도 다른 기기와 간섭현상을 보이지 않았으며 귀엽고 깜찍한 모양세는 덤입니다. 상단엔 상태를 나타내 줄 LED가 달려 있습니다.

 
 
먼저 PC와 PC간 연결해 대해 알아보려 합니다. 사진처럼 각각의 PC에 USB를 연결하면…

 
위와 같은 드라이브 2개가 연결된 PC에 생성 되는데 이와 동시에 AUTORUN이 실행됩니다. 사용자가 해야 할 일은 각각의 PC에서 자동으로 불려진 Wormhole을 더블클릭하는 일 뿐입니다. 그럼 트레이에 Wormhole Switch프로그램이 등록되며 사용 준비가 완료되었다는 메시지가 출력됩니다. 그래도 컨셉잡기 어려우신 분들을 위해 그 과정을 이미지로 살펴볼께요.

  
자동으로 뜨는 화면에서 WHLoader.exe 실행
  
곧 이어 왼쪽 이미지와 같은 메시지가 팝업되며, 만일 2번 PC에 1번 처럼 WHLoader.exe를 실행하지 않았더라도 Alt+s(변경가능)를 눌러 컨트롤 전환을 할 수 있습니다. 설치를 하면? 개별로 위치한 PC를 왔다갔다 하며 마치 듀얼스크린을 사용하듯 쓸 수 있게 되지요.
 
2번 PC까지 설치를 할 경우 이처럼 연결되었다는 메시지가 팝업 됩니다. 그럼 영상으로 활용 모습을 확인해 보도록 하겠습니다(영상이 보이지 않을 땐 naspire.blog.me 블로그 원문을 참조하세요).

왼쪽이 키보드 마우스를 컨트롤 하는 메인PC고 오른쪽이 공유설정한 노트북입니다. 영상처럼 마우스 커서를 모니터의 오른쪽 화면모서리를 넘기자 노트북으로 이동한 걸 확인할 수 있고, USB로 연결만 했을 뿐인데도 복잡한 네트워크 공유설정 없이, 클립보드 및 파일 복사가 자유자재로 이뤄지는 것이 신기합니다. 이 같은 특징은 키보드와 마우스를 번갈아 가며 작업해야 하는 상황에서 엄청난 편의성을 가져다 주며, 아울러 FTP랄지, 플래쉬드라이브(USB), 혹은 메일로 보내서 다시 첨부파일로 받는 기존의 불편한 파일 쉐어 방식과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의 시간 절약 및(USB전송률 수준) 편리함을 약속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아주 드물게 공유PC로 넘어간 커서가 제자리로 돌아오지 않는다거나, 키보드 한영전환이 이뤄지지 않는 문제가 있긴 했는데, Alt+S로 메인으로 넘어와 다시 시작하면 문제 없이 사용이 가능했습니다.

 
트레이 아이콘은 프로그램의 업데이트 뿐만 아니라 기본 설정, 다른PC의 위치 등을 지정할 수 있단 점도 기억해야 합니다. 이 중 다른PC위치란 1번 PC를 기준으로 화면과 데이터를 공유할 PC가 왼쪽/오른쪽/위/아래 어느 방향에 있는지를 지정함에 따라 마우스 커서를 자연스럽게 넘기도록 하기 위한 기능.

 
파일 셔틀은 본래 Android OS 3.1/3.2가 탑재된 태블릿에서 파일 교환을 위해 포함된 프로그램 이지만 사진처럼 PC와 PC간에도 자유롭게 파일 데이터 관리가 가능하도록 도와줍니다.

 
기본설정에선 키보드 및 마우스 제어 전환을 끄거나 켤 수 있으며, 핫키토글, 클립보드 공유, 사운드 재생과 같은 필수적인 옵션을 설정 할 수 있답니다.

 
 
사진은 필자가 사용하는 모토롤라 아트릭스 휴대폰에 제공된 랩독이란 거치대에 키보드를 연결하여 카카오톡을 손쉽게 타이핑 해서 쓰는 모습입니다. 하지만 JUC200만 있다면 갤럭시탭 10.1과 같은 태블릿에서도 이런 기능을 마음 것 사용할 수 있다는! 게다가 JUC200은 파일 공유 및 컴퓨터와 안드로이드 간의 키보드/마우스 전환까지 가능하니 더욱 편리하죠!

 
다만, 그 기능을 사용하려면 앱설치와 이런 젠더가 필요하게 됩니다. 다시 말해, 타사 태블릿은 젠더없이 사용이 어렵다는 얘기며, 추후 지원리스트는 아직 들은 바가 없습니다.

 
 
자세히 보면 JUC200을 연결할 USB포트외에 메모리카드 리더기가 함께 포함된 걸 알 수 있습니다. 편의성을 높이고자 추가된 기능으로 보입니다.

 
사진과 같은 갤럭시탭에선 사용할 수 없습니다. OS문제로 갤럭시탭 10.1이상에서 가능
안타깝게도 갤럭시탭 10.1처럼 안드로이드OS버전이 3.1/3.2이상 혹은 갤럭시S2에서만 동작하다는 것을 뒤늦게 파악해(처음 모집글  나온 시점에선 갤럭시탭이 가능하다는 문구를 본 것 같았는데..…) 불가피하게도 테스트는 진행하지 못하였습니다. 게다가 필자는 맥북을 가지고 있어 400모델을 다뤄봤으면 좋았으련만, 200이 도착하여 PC와 맥북간의 성능을 보여드리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PC 두 대 혹은 PC와 타블릿을 동시에 컨트롤 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파일을 공유하는데 별도의 설정이 필요 없단 사실은 시간과 노력에 드는 비용까지 줄여주는 메리트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웜홀 스위치 가능성에 대해 고민해 보세요.

 
 
Reviewed by 김동욱 /
kaspire@paran.com / What’s Next?
 
WORMHOLE SWITCH JUC200-USB연결만으로 PC간/PC와 안드로이드 타블릿간의 파일및인터페이스 클립보드공유 웜홀스위치JUC200

상품리뷰, 제품리뷰,WORMHOLE SWITCH JUC200,KVM,스위치,파일공유,인터페이스공유,클립보드공유,웜홀스위치JUC20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0
제품후기/NETWORK



 
네트워크 관리자에게 최악의 날을 안겨주기 위한 조건들은 생각보다 많지가 않다. 라우터, 스위치, 라인 중 하나가 떨어지거나 혹은 둘 이상 죽어나가는 상황만 발생하면 그만이니 말이다. 그럼 안정성과 신뢰성을 증대시키고 문제가 발생할 빈도를 최소화 하기 위해선 어떤 노력을 기울여야 할까? 답은 예상외로 간단한데, 바로 시스코(Cisco)란 이름 석자를 기억하기만 하면 된다. 네트워크를 접속시켜 인터넷을 가능하게 하는 장비에 대한 세계 시장 3분의 2의 점유율을 가진 이 회사는 업계 표준을 리드하며, 전 세계 IT인이 선망하는 자격증 제도를 가진 네트워크 전문 기업이기 때문이다.
 

 
 
오늘 살펴볼 시스코의 5포트 신형 스위치는 스몰비즈니스를 타겟으로 삼은 기가비트이더넷 제품으로서 특유의 세련된 디자인과 안정적인 성능을 갖춘 점이 특징이다. 혹시 이글을 보고 반문하실 분들이 생길 수도 있을 텐데, 고작 5포트 짜리 스위치를 사기 위해 비싼 돈을 투자해야 하냐는 점이 그것이다. 물론, 개인적인 용도로 사용한다면 얼마든지 저렴한 가격을 갖춘 스위치 제품군들을 이용해도 상관없다. 그러나 아무리 작은 규모의 사업장이라도 비즈니스를 이어나가기 위한 안정된 네트워크 환경을 생각한다면 가격 만큼의 값어치를 가진 제품을 구입하는 것이 권장될 수 밖에 없단 얘기다.
 
구성품은 ‘매뉴얼’과, ‘스위치 본체’ 그리고 ‘어댑터’로 간단하게 이루어져 있으며 완충작용이 가능한 케이스에 담겨진 형태다.
 
본체를 살펴보면 굳이 설명이 필요 없을 정도로 각 부분별 구조와 성격이 명확한 걸 알 수 있는데 쉽게 얘기해 네트워크를 연장하고자 할 경우 전원 연결하고 그냥 선만 꽂아주기만 하면 된다. 대역폭은 동일한 네트워크 내에서 10Mbps, 100Mbps, 1000Mbps(초당 1기가비트)까지 지원하므로 부족함이 없다.
 
5포트 짜리 가장 엔트리레벨 급의 스위치 장비이다 보니 카탈리스트(Catalyst) 2960G와 같은 48포트 형님들에 비해 귀여워보이기 까지 하는 점은 사실로, 100D-05의 용도를 꼽아보자면 4대의 소규모 네트워크 기기를 가진 사업장이나, 여분의 네트워크 선이 필요한 작업자에게 혹은 네트워크를 좀 더 확장하기 위해 별도의 스위치 또는 공유기와 연결하는 통로 등의 역할 등등 다양하게 활용이 가능하다고 볼 수 있다.
 
필자는 사진과 같이 회사내 테스트 서버 시스템들을 연결하는 용도로서 사용을 하고 있으며 매우 안정적이고 빠르며 이상 또한 발생하지 않았다. 물론, 100D-05본체의 고급스러운 모양세에 반해 현재 가진 환경이 다소 지저분한 건 사실이지만 별도의 랙(Rack)에 들어가지 않는 다면 현실적으로 이 이상의 거친환경에서도 살아남아야 하는 것이 작은 스위치의 운명(?)이다. 그리고 이 제품은 그럴만한 내구성을 갖추었다.
 
국내에서 제조된 소형 스위치보다도 크기가 더 작으나 ‘케이블자동감지’, ‘QoS(Quality of Service)’와 같은 기능들을 모두 갖추어 딱히 부족한 점도 찾을 수 없는 것이 특징. QoS란 음성이나 비디오 등 지연에 민감한 서비스에 대해 자동으로 우선 순위를 지정하는 통합 QoS인텔리전스 기능을 통해 네트워크 성능을 최적화하는 능력을 가리킨다.

  
 
 
네트워크가 중단되고 후회해봤자 이미 손실은 물거품처럼 불어난 후다. 아무리 조그만 사업장이라도 인프라 특히, 네트워크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있다면 시스코의 제품으로 변환하는 것이 옳다고 본다. 분명 가격만큼의 값을 하고 필자의 지옥같던(?) 경험에 의해 말씀을 드리는 것이니까 믿어도 좋다. 그나저나 갱신못한 내 CCNA는… 쿨럭..
 
시스코(Cisco) SF 100D-05 5Port Small Business TARGET switch

SPECIFICATION
 
 
 
What’s Next?


시스코(Cisco) SF 100D-05 10/100 스위치(Switch) with QoS-작은규모의 네트워크에 어울리는 안정성 넘치는 5포트 스위치허브

상품리뷰,시스코,cisco,100d-05,스위치,switch,qos,5포트스위치,스위치허브,네트워크,network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0
1
블로그 이미지

리뷰 및 기사 관련 의뢰 및 문의 : kaspire@paran.com

NoVaWa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