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쭈꾸미'에 해당되는 글 2건

전국맛집/전주여행과 맛집
재배환경이 많이 달라져 이젠 제철과일이란 말은 많이 무색해 졌지만 해산물 만큼은 제철에만 맛을 봐야 가장 맛있는 건 변함없는 사실입니다. 올 봄은 유난히 눈도 많이 오고 기상도 안좋아 쭈꾸미 철이 되었음에도 맛볼 기회가 나질 않았었는데 다행히 얼마전 부모님과 함께 쭈꾸미 샤브샤브를 먹으러 다녀왔습니다.

매장 자체는 가맥집을 연상시킬 정도로 허름합니다. 상가 안에 수조가 없었더라면 정말 횟집 맞냐고 할 정도?!

이곳의 좋은 점은 제철음식을 그 때 그 때 마다 메뉴를 바꿔 맛볼 수 있다는 점입니다. 실제로 해수온도와 산란시기, 조류 등 여러가지 요건에 의해 해당 철이 아닌 때 새우와 쭈꾸미 갑오징어를 먹으면 맛이 반감되는 건 분명하니까요. 쭈꾸미는 4월까지이니 이제 딱 한 달 남았군요. ^^

가격은 다소 쎄니, 각오(?) 단단히 하셔야합니다. 친구들과 함께 갈 경우 뿜빠이(더치페이, 나눠내기, 갈라내기)하시면 좋을 것 같고 저 같은 경우 어머님이 내주셨습니다(아싸뵹!). 대자리 하나는 성인 5명 정도가 충분히 먹을 수 있는 양이라 봅니다.

쭈꾸미 샤브샤브를 시키면 이렇게 밑반찬이 깔리게 됩니다.

쭈꾸미샤브샤브는 풍성한 미나리, 쑥갓, 버섯과 함께 담긴채로 나오게 됩니다. 이 때 쭈꾸미를 끓는 물에 바로 넣지말고 회를 먹듯 미리 맛보시면 더욱 좋습니다. 신선한 쭈꾸미가 나오냐 나오지 않냐를 구분하시려면 살아있는지만 보시면 됩니다. 쭈꾸미는 조금만 스트레스를 받아도 죽게되는 해산물이라서 살아있을 때의 값이 더 비싸기 때문입니다(죽은 것들을 냉동시켜 대부분 유통됨).

이 집의 장점은 샤브샤브 국물로 구수한 된장국물을 사용한다는 것으로서 맛도 특이하고 더 매력있습니다. 소고기하고 비슷하게 쭈꾸미도 넣었다가 살짝만 익히고 바로 빼먹어야 하는데 너무 익히게 되면 질겨지는 특성이 있어서 입니다.

신선한 미나리, 쑥갓, 쭈꾸미를 초장에 듬뿍 뭍혀 한입! 꿀꺽!

어느 정도 다 먹고 나면 "삶은 머리 주세요!"하시면 이렇게 정성스레 밥알을 담은 쭈꾸미 머리를 가져다 줍니다.

밥알과 머리, 내장이 어우러져 환상적인 맛을 보여줍니다.

마지막으로 별미 라면사리를 된장 국물에 넣어 맛보면 캬~~~~ 정말 좋습니다. 담백하고 영양가 많고, 봄에 가장 맛있는 쭈꾸미 꼭 맛보시기 바랍니다!


[전주맛집]봄은 쭈꾸미의 제철! 쭈꾸미 샤브샤브를 맛보자! 전주 섬마을횟집(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삼천동1가 741-8)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삼천1동 | 섬마을
도움말 Daum 지도
0 0
서울|경기도 여행과 맛집 소개/과거자료
--Written by 김동욱(kaspire@paran.com) / http://whatnext.tistory.com
--퍼가실 땐 출처만 명시해 주세요. 그럼 문제 삼지 않겠습니다

서울에 산지 4년째 되가지만 그 동안 한번도 가보지 못했던 서울숲, 주말마다 쉬지도 못하고 일에 치이는 것이 지긋지긋해(?) 먼지가득한 이불을 걷어내고 무작정 떠났다. 근처 광진구의 용두동쭈꾸미삼겹살 맛집을 저녁밥을 해결할 장소로 정해놓고 말이다. 주차장은 생각보다 넓지 않았지만 너무 밀리는 시간만 아니라면 주차엔 큰 어려움이 없어 보이고 숲의 규모와 내용도 생각보다 상당히 큰데다 볼거리가 많다.

다양한 테마지역에 따라 여러가지 갈림길이 나오므로 하루에 다 돌아보려면 꽤나 오랜 시간이 소요된다.

독특한 조형물에서부터 아이들이 좋아할만한 놀이기구, 연못과...

형형색색 아름다운 꽃들이 만발해 즐겁게 구경을 할 수 있었다.

서울숲에서 산책과 잠시 돗자리를 깔아놓고 풍경도 즐기고 나니 배가 출출해졌다. 허겁지겁 광진구의 용두동 쭈꾸미삼겹살 집으로 향했는데 이곳은 이미 TV맛집, 블로거들 사이에서도 많이 알려진 곳이기도 하다. 건물 뒤편엔 큰 주차장이 마련되어 있으니 차를 타고 이동해도 걱정없다. 만약 지하철로 올거라면 아차산역 1번 출구에서 약 10분거리다!

처음 와봤으니 대표메뉴를 먹어봐야 하지 않겠는가?! 그래서 과감히 삼겹살쭈꾸미 2인분! 콜!

북적북적!! 사람 참 많다. 하지만 직원들이 사람이 많다고 불친절하다거나 하진 않았다. 다만, 로테이션이 너무 빨리 도는 관계로 상이 좀 불결한 느낌이 들었던 건 사실이다.

처음엔 삼겹살만 올라간다.. 먼저 익히기 위해서..

삼겹살이 익어가는 동안 간단한 밑반찬과 찍어먹을 거리가 나온 모습.

다소 싱거웠지만 매콤한 맛에 잘 어울렸던 계란찜

삼겹살이 어느 정도 익어가자 직원 분이 오셔서 쭈꾸미를 붓고 마구마구 볶아 주신다. 이 때 부터 침넘어가기 시작...

캬~ 쭈꾸미와 삼겹살이 기가막힌 앙상블을 이뤄내는 것이 확인되시는지?! 피로회복에 좋은 쭈꾸미, 황사에 좋다는(?) 삼겹살을 양념소스에 콕 찍어 상추와 싸먹는 맛이 아주 좋다. 차를 가져와 술을 마시지 못해 무척 안타까웠다는...
다 먹고난 뒤엔 이처럼 밥을 볶아서 마무리 하면된다. 그런데.. 위생을 잠깐 언급했던 게 확실히 무언가 있었는지 집에와서 지인과 필자는 배가 같이 아파 조금 고생했다. 뭐, 다른 요인 탓일수도 있는 만큼, 이정도 가격에 이만한 맛을 가진 집이라면 당연히 추천하고 싶다.  전체적으로 생각했던 것 만큼 미치게 맛있지는 않았다는 게 솔직한 심정이지만 가격만큼의 맛은 보여준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제4동 | 용두삼겹살쭈꾸미
도움말 Daum 지도
0 0
1
블로그 이미지

리뷰 및 기사 관련 의뢰 및 문의 : kaspire@paran.com

NoVaWaVe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