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품후기/Power Supply


 
외형적으로만 봤을 때 ‘Delta World best NO.1 CAA 550AT Active PFC 80Plus(이하 550AT)’는 다양한 종류의 커넥터를 지원, 확장성이 우수하고 120mm 저소음 쿨러를 갖추는 등 다른 제품과 큰 차별점을 찾기 어려울 수 있다. 하지만 이 제품의 강점은 내실에 있다는 데 주목해야한다. 고급소재와 국제규격에 맞는 부품을 사용하였으며 엄격한 테스트 및 세계적인 표준검사를 거쳐 얻어진 안정성과 에너지 절감에서도 차별화되는 성능이 그것이다. 델타파워는 현재 전세계 시장 점유율 1위이며 이름을 대면 알만한 수 많은 파트너사를 확보하고 있는 만큼 파워에 연결된 모든 PC부품의 안전을 생각한다면 델파타워란 브랜드를 기억해보자.
 
NO.1 DELTA POWER
 
황금색의 박스, 파워에도 명품이 있단 그들의 주장이 틀리지 않았다는 걸 증명이라도 하듯 첫 인상부터 고급스러운 느낌이다.
 
측면엔 이처럼 개별 제품의 이름이 스티커로 붙어 있고 주요 지원 사항들을 기제해 놓았다.
 
델타파워는 80%이상의 고효율 파워서플라이에 부여된다는 80Plus 인증마크를 획득했다. 이런 장점은 비단 전력손실을 최소화해 전기요금을 줄이는 데에만 목적이 있는 것이 아니라 궁극적으로 에너지절약 나아가 환경에도 기여하는 장점으로 이어진다. 또한 80Plus제품은 모두 Active PFC 기능을 기본으로 지원한다.
 
그 밖의 인증 사항들
 
덮개를 열어보니 가지런히 포장된 제품들이 눈에 들어온다. 모두 밖으로 꺼내 보았다.
 
완충재로 포장된 파워와 케이블 그리고 보증서겸 매뉴얼이 포함되어 있는 것을 알 수 있다.
 
요즘 등장하는 제품들에 비하면 외형이 다소 평범하게 느껴지지만 오히려 이런 무난함 때문에 더욱 안정감이 느껴진다. 아쉽게도 커넥터들은 소켓방식이 아니며 차후 이 부분만 개선될 경우 더할 나위 없는 제품이 되지 않을 까 싶다.
 
후면부는 뛰어난 공기순환과 열효율을 자랑하는 육각형 벌집모양의 환기구가 마련되어 있고 그 사이로 전원부와 전원버튼이 나란히 자리를 잡았다.
 
제원 및 국제 안전 인증마크등이 기록된 스티커가 측면에 붙어 있으며 스펙적인 특징은 아래와 같다.
 
최대전류, 출력의 한계도 크지만 사용자의 안정성이 더욱 확보되도록 12V 트리플 출력방식을 가진 점이 돋보인다. 이는 메인보드, CPU와 주변기기의 12V전원을 독립적으로 따로따로 공급하는 것을 의미한다.
 
다른 쪽 측면부엔 완성주차가 표시되어 있는 점을 빼곤 별 다를 게 없다.
 
좋은 파워서플라이를 가늠하는 기준 중 하나는 팬이라고 할 수 있다. 바로 소음 때문이다. 550AT모델에 장착된 120mm팬은 온도 변화에 따라 회원 속도의 차이가 발생하며 온도가 상승하면 고속회전으로 열기를 신속히 배출하고, 컴퓨터가 대기 상태이거나 사용 용량이 적을 시엔 저속 회전으로 최적의 컴퓨터 환경을 만들어 준다.
 
팬이 고정되는 나사 부분을 안쪽으로 움푹 들어가게 처리해 행여나 발생할지도 모르는 케이스와의 간섭현상을 원천적으로 차단시켰다.
 
파워 서플라이 판매부문 세계 1위 델타파워(Delta Electronics)
 
명품파워 답게 커넥터의 지원은 굉장히 우수해 가장 기본적인 사양의 시스템에서 사용하고자 한다면 부담스러울 정도다. 우선 S-ATA장비를 6개 까지 기본으로 지원하는 탓에 기존 파워처럼 커넥터 숫자가 모자라 변환젠더를 쓰지 않아도 장치 연결에 문제가 없다는 걸 언급하고 싶고 4핀은 원터치 EZ방식을 채용해 탈장착이 용이하다. 그 외 커넥터로 눈을 돌려보면 4+4핀 형식으로 8핀과 호환이 가능한 보조전원 커넥터와 서버/워크스테이션에서 요구하는 별도 8핀짜리 커넥터를 별도로 제공하는 점, 고성능 VGA용 6핀 커넥터 2개의 제공과 그 중 한 개는 2핀이 적용될 수 있다는 점 등 고성능 시스템을 사용하는 유저들의 기대에 전혀 어긋나지 않는 사양을 갖추었다.
 
본격적으로 내부 안전장치 등을 살펴보려고 하는데 문제가 일어났다. 바로 나사가 돌아가 버리는 현상이 발생한 것이다. 보유한 십자드라이버와 전동드라이버까지 동원해도 3개 정도의 나사 내부가 파여 개봉이 되질 않아 어쩔 수 없이 안전장치 등은 제품 소개페이지의 것을 첨부하니 양해 부탁드린다. 근육질의 몸매는 아니더라도 힘은 좀 쓴다고 말은 많이 들어왔던 터라 좀 당황스러웠다.
 
 
퓨즈마저도 코팅처리를 하다니.. 다르긴 다르다..
 
델타파워는 대기전력을 무려 1W미만으로 낮춰 전원 플러그를 뽑지 않아도 전기료 걱정이 없다. 99%효율의 Active PFC도 후덜덜…
 
EMI필터, 페라이트 코어, 대용량 콘덴서 안전장치 등은 모두 빠짐 없이 장착되어 있다.
 
테스트 시스템 사양은 다음과 같다. 
 
 
조립엔 묵혀놨던 케이스를 사용했는데 파워가 이처럼 앞쪽에 달리는 구조를 갖추고 있었다. 공간도 협소하고 자칫 무리하게 들어가는 것이 아닌가 싶었지만 550AT의 사이즈가 아담해서 인지 무리 없이 장착 되었다.
 
작업에 따라 편차가 있긴 했지만 전체적으로 소음적인 부분이 만족스럽고 파워 자체가 훌륭한 사양을 가지고 있어서 에버라스트(Everest)의 스트레스 테스트 결과도 안정적으로 나타났다.
 
윈도우7에서도 안정적인 성능을 제공하는 델타 파워 550AT(Delta Power)
 
 
80% 고효율 테스팅 보고서
PC가 안정적으로 동작하길 원하면서 저가 파워를 고집하는 건 아이러니다. 시스템의 안정성을 위해 또 비용 절감을 위해 델타(Delta)파워를 추천해 드리고 싶다.
 
안정성 그것은 바로 델타파워를 선택해야 할 이유다.
 

SPEC.SPEC.
 
  
What’s Next?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