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품후기/Multimedia

 


 

마지막 파트에선 일상 생활 속 스파크와 함께하는 모습을 담아 여러분과 공유하고자 한다. 이런 저런 활용 모습들을 살펴보시면서 MP3플레이어를 선택하는 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
WHAT NEXT?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잘 어울리는 디자인!

SPEC.
 
 

 
필립스는 동영상에 특화된 라인업도 보유하고 있다.

스파크와함께하는나의하루
 
아침 7시30분, 5분 후에 도착하는 지하철 때문에 발걸음이 빨라지지만 상쾌한 음악으로 하루를 시작해야 겠다는 생각이 든다. ‘앙드레가뇽(Andre Gagnon)’의 부드러운 피아노 소리가 스파크의 맑고 또렷한 이어폰으로 흘러나오자 쳐진 기분마저 업되는 느낌이다. 집에서 나오기 전 구성품에 들어 있는 넥 스트랩을 이용해 스파크를 목에 걸쳐서 그런지 음악을 들을 때마다 가방에서 꺼내는 번거로움과 손에서 빠질 염려가 없어 든든하다.
 
내일은 휴대폰 체험단 마감이 있는 날, 환승으로 잠깐 짬이 나자 어제 미리 저장해 놓은 사진들을 보며 타이틀을 어떤걸로 할 지, 편집은 어떤 방향으로 나아가야 할지 감을 잡아놓는다. 물론 음악을 들으면서 자유롭게 말이다.
 
랜덤하게 재생을 하다보니 내가 좋아하는 킨(Keane)음악이 나왔다. 플레이 배경화면으로 친구와 함께 찍은 사진을 지정한 탓에 좋은 음악을 듣는 재미가 배가 된다.
 
회사에 도착한 시각은 8시 30분. 어제 오후에 들어온 우편물들을 살펴보고 모닝 커피를 마시며 슬슬 업무준비를 시작한다.
 
시간 날 때마다 사진을 체크하고 음악을 들어도 스파크는 최대 약 27시간이란 넉넉함을 자랑하므로 배터리 걱정이 없다. 만약 부족하게 느껴진다면 쉽게 휴대할 수 있는 USB케이블과 연결만 시켜주면 그만이다.
 
출장 준비를 위해 랩탑을 가져다 미리 세팅을 하고 있는 중으로 아무 생각 없이 하는 것보다 나을 것 같아 스파크의 라디오 기능을 이용해 아침방송과 뉴스를 들어본다. 음~ 오늘은 이러이러한 사연들이 있군!
 
스파크는 태그와 이미지를 지원하기 때문에 음악을 재생하던 도중 해당 사항이 있는 곡이라면 이처럼 고유의 배경화면이 표시되는 특징이 있다.
 
점심을 먹고, 회사차에 올라탔다. 운전이 지루하지 않도록 이번엔 신나고 밝은 음악으로 선곡을해본다. MP3는 차량 스피커 처럼 출력이 높은 장비와 결합하면 그 한계가 드러나기 마련인데 스파크가 가진 ‘FullSound’ 기능이 평범한 비트레이트의 음악을 오디오 수준으로 높여준다. 연결성 면에선 FM트랜스미터 기능을 갖추진 못했으나 차량에서 제공하는 별도의 오디오 케이블, 또는 외부 트랜스미터 장비를 이용하면 쉽게 음악감상이 가능하다.
 
디자인을 어쩜 이리도 앙증맞게 잘 만들어 놓았는지 그냥 툭 던져놔도 어디에나 잘 어울리는 것 같다.
 
회사 업무를 마치고 내일 출장을 위해 집에 잠깐 들리게 되었다. 옷을 갈아 입고 잠깐 저녁을 먹으로 갈 때도 스파크가 곁에 있어 심심하지 않다.
 
 
배도 꺼칠 겸 여자친구와 함께 간 작은 숲속, 내가 듣는 음악을 함께 공유할 수 있어 무척 행복하다. 작은 사이즈임에도 불구하고 4GB의 넉넉한 용량, USB메모리부터 이미지 뷰어, 라디오, MP3플레이어 까지 없는 것 빼곤 다 있는 특징 탓에 스파크의 활용도는 매우 높은 것 같다. 여자친구는 스파크가 조약돌 같다고 말하는 데 그 도 그럴 것이 작고 아담한 사이즈 덕분이다. 디자인과 사이즈 성능 까지 부족함 없는 MP3를 찾고 있다면 스파크 만한 후보자도 드물 듯 싶다는 게 필자의 결론이다.
 

.

 


 

 


0 0